공지사항

HOME > 공지사항 > 공지&뉴스

제목 [이코노믹리뷰] 수도권 서남부, 아파트에 이어 상가분양 시장도 ‘훈풍’

본문

 

수도권 서남부, 아파트에 이어 상가분양 시장도 ‘훈풍’


  

광역교통망 확충 활발·주택시장 규제강화에 반사효과 등

 

 

5958df4f3a4c992a8eb4a93977db90de_1548725483_6204.jpg

 

 

 

 

지난해 8.27, 9.13 부동산 대책이 발표되면서 서울과 수도권의 투기 지역이 확대됐고, 다주택 보유 기간 축소 등 강력한 규제 대책이 시행되고 있다. 이런 까닭에 서울 등 규제가 심한 지역의 부동산 시장은 둔화된 상태다. 

 

반면 개발 호재가 풍성하고, 규제가 비교적 적은 곳들이 있는데 특히 수도권 서남부 지역이 주목받는 중이다. 아파트 청약열기가 불붙으면서 상가 분양시장에도 훈풍이 불고 있기 때문이다. 

 

한국감정원의 발표에 따르면 지난해 9월 이후 11월 말까지 아파트값이 2.89%로 오른 부천시가 서울 등 수도권 일대에서 가장 큰 상승률을 기록했다. 뒤이어 광명시가 1.98% 올랐으며 동기간 서울 소재 아파트값 변동률은 누적 0.63%에 불과해 수도권 서남부 지역의 강세를 입증했다.

 

상가 분양시장도 열기가 뜨겁다. 지난해 9월 안산시에서 GS건설이 분양한 ‘안산 그랑시티자이 파크 애비뉴’ 상가는 73개 점포 입찰에 평균 7.3대 1의 경쟁률을 기록, 단 하루 만에 완판됐다. 대개 단지 내 상가는 분양에 수개월이 소요되기 때문에 그 의미가 더 크다고 볼 수 있. 이에 앞서 부천시 중동 특별계획1구역에 현대엔지니어링이 공급한 ‘힐스 에비뉴’ 역시 총 243실 공급에 최고 216대 1, 평균 10대 1의 청약 경쟁률을 보이며 3일 만에 완판됐다. 

 

교통 호재 역시 수도권 서남부지역의 가치를 더한다. 부천, 시흥, 광명, 안산은 직선거리만 보면 서울과 매우 가깝지만, 교통이 불편했고 타 지역 대비 개발이 다소 더뎠다. 하지만 최근에 수원~광명간 고속도로, 강남순환고속도로 등 도로교통망이 확충됐고 소사~원시 복선전철 개통, 신안산선(2023년 개통 예정), 월곶~판교선(2019년 착공 예정) 등 철도망 확충 호재도 이어져 침체된 지역 부동산 시장이 빠르게 활기를 되찾았다.

 

이에 분양 중인 상가에도 투자자들의 관심이 뜨겁다. 특히 부천 옥길지구에서 분양 중인 ‘퀸즈파크 옥길’에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 

 

부천시 옥길지구에 문영종합개발이 분양 중인 퀸즈파크 옥길은 지하 5층~지상 10층의 대형 복합상업시설로, 상영관 6개를 보유한 멀티플렉스 영화관 CGV를 비롯해 대형사우나와 대형마트의 입점이 확정돼있다. 키테넌트 점포를 갖춰 활발한 유동인구 유입이 기대된다. 1호선 역곡역과 7호선 온수역이 차량 5분 거리에 있어 교통도 편리하다. 여의도 25분, 목동 및 가산 디지털단지가 20분 거리에 있어 접근성도 좋다. 서울은 물론 서해안 접근이 유리한 서울 외곽 고속도로, 제2경인고속도로와도 가깝다.

 

배후수요가 탄탄해 안정적인 수익도 기대할 수 있다. 부천 옥길지구는 단독주택 196가구, 공동주택 8554가구, 주상복합 607가구 등 총 9357가구 2만6000여명이 거주하게 된다. 인근 부천 범박지구, 계수, 범박주택재개발지구(예정), 서울 천왕 1.2지구, 서울 항동지구(예정) 거주자를 더하면 인구 28만명의 대형 신도시가 된다. 

 

퀸즈파크 옥길 분양관계자는 “옥길지구 내 아파트 공급이 완료돼 상가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다”며” 배후수요가 중요한 상가의 특성상, 옥길지구 내 주거수요와 근거리 범박,서울항동지구 주거수요도 확보할 수 있는 퀸즈파크 옥길에 투자자들의 관심이 많은 것 같다”고 전했다. 

 

광명역 파크자이 단지 내 상가 ‘자이스트릿’도 높은 관심을 얻고 있다. GS건설이 분양 중인 이 상가는 지하 1층~지상 2층 총 87실 규모로 조성된다. KTX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 수원광명간고속도로, 제2경인연결고속도로가 인접해 접근성이 좋다. 

 

에이피글로벌은 경기 시흥시 은계지구에서 ‘은계지구 유테라스’를 분양한다. 이 상가는 지하 2층~지상 7층, 1개 동, 연면적 7953.74㎡, 총 55실 규모다. 상가가 위치한 은계지구는 약 1만 3000세대가 입주 예정이며, 맞은편 은행지구에는 약 1만7000세대가 자리해 약 3만세대의 풍부한 배후수요가 있다. 

 

 

관련 기사

이코노믹리뷰 https://bit.ly/2FUfmD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