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HOME > 공지사항 > 공지&뉴스

제목 [서울와이어] 수익형 부동산 전망 밝은 2019년, 안정적인 투자 위해 ‘옥석 가리기’나서야

본문

 

수익형 부동산 전망 밝은 2019년, 안정적인 투자 위해 ‘옥석 가리기’나서야

 

 

 

a74fb1e87391d06a167c56872319de1d_1547709003_1917.jpg

 

 

 

지난해 부동산 시장은 매우 다사다난했다. 초과이익환수제의 부활, 다주택자 규제를 위한 부동산 대책이 3차례 발표됐고, 3기 신도시도 선정되면서 많은 변화가 있었다. 

 

급변하는 주택 안정화 대책에 시장 상황이 불투명해지면서 수요자들의 혼란도 가중화됐다. 서울 등 주택 시장이 햐향세를 보이고 있는 반면, 상가 등 수익형 부동산 시장은 유동자금 유입으로 상승세를 기록하며 한 해를 마감했다. 이는 주택 시장의 투자가 어려워진 수요자들이 수익형 상품인 상가와 오피스텔에 관심을 가졌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정부가 시행 중인 9.13 부동산 대책을 피하고자 입지가 좋은 오피스텔 등 우수한 수익형 상품에 청약자가 대거 몰리는 등 수익형 부동산 시장에는 연일 훈풍이 불고 있다. 실제 지난해 12월 현대엔지니어링이 경기도 성남 판교신도시 알파돔시티에서 분양한 ‘힐스테이트 판교역’에는 2만7,583명의 청약자가 몰렸다. 

 

업계 전문가들은 9.13 부동산 대책 이후, 자금은 확보했지만 투자할 곳이 마땅치 않은 투자자들이 상대적으로 규제가 적은 수익형 부동산 시장에 발길을 돌리고 있다고 분석했다. 

 

전문가들은 올해 수익형 부동산 시장의 전망이 밝다고 말한다. 업계에서는 주택 규제 속 풍선효과를 본 수익형 부동산에 투자수요가 몰리는 쏠림현상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한다. 서울과 수도권 규제지역과 유주택자에 대출 제약이 강화된 가운데 투기 수요 억제를 핵심정책으로 내세운 현 정부의 규제 강화 의지가 한 해 동안 지속될 것으로 전망되기 때문이다. 

 

이에 도심과 배후수요가 풍부해 안정적인 수익이 기대되는 수익형 부동산의 인기가 상당할 것으로 기대된다. 실제 경기도 옥길지구에서 분양에 나선 퀸즈파크 옥길은 겨울철 분양 비수기가 무색할 정도로 투자자들의 문의가 쇄도 중이다. 

 

분양 관계자는 “집객력이 뛰어난 멀티플렉스 영화관(CGV), 대형사우나, 대형마트 입점등 입지와 상품성 두마리 토끼를 모두 잡은 상가라는 입소문이 나면서, 특별한 홍보 없이도 투자자들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라고 말했다. 

 

퀸즈파크 옥길은 경기 부천시 옥길지구 상업용지에 문영종합개발이 분양 중인 스트리트형 상가로, 연면적 7만5411.28㎡, 지하 5층~지상 10층 규모로 조성된다. 주상복합 세대를 비롯해 공동주택, 단독주택 등 고정적인 주거 수요만 2만 6천여명에 달해 안정적이고 풍부한 배후수요를 확보해 호평 된다. 차량 5분 거리에 1호선 역곡역과 7호선 온수역이 위치해 교통망도 편리하며, 여의도 25분, 목동.가산 디지털 단지가 20분 거리에 있는 것도 장점이다. 근거리에 서울 외곽 고속도로, 제2경인고속도로가 지나 서울을 비롯해 서해안 일대로의 접근성도 훌륭하다. 

 

시티건설은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시티프라디움 더 강남’을 공급한다. 이 단지는 아파트 전용면적 59~70㎡ 106가구, 오피스텔 전용면적 22~53㎡ 45실, 상가 10실로 구성된다. 아파트, 오피스텔, 상가를 동시 분양하며, 서울지하철 9호선 언주역과 선정릉역이 가까운 더블역세권 단지로 좋은 평을 받는다. 지하철 2호선 역삼역 및 선릉역도 도보 이용이 가능하다. 

 

한화건설은 ‘광교컨벤션 꿈에그린’ 상업시설을 30개실(전용면적 48~102㎡)을 경기 수원시 영통구 광교택지개발지구에서 분양 중이다. 광교복합개발단지사업의 하나로 추진돼 내부에 오피스텔과 함께 수원컨벤션센터, 갤러리아백화점, 아쿠아리움, 호텔 등이 갖춰진다. 

 

경기도 의왕시 내손동 일대에서 엠제이와이인베스트먼트는 ‘의왕 벨포레 스퀘어’를 공급한다. 지하 3층~지상 6층, 연면적 2만 1229㎡, 총 135실 규모로 건립되며, 내손동 일대에는 아파트 22개 단지와 내손 재개발등 향후 약 2만여 세대가 조성될 예정이라 배후수요가 매우 풍부하다.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평촌IC, 과천~봉담간 고속도로, 과천대로, 47번 국도 등이 인접해 차량 이동이 용이하며, 지하철 4호선 평촌역과 인덕원역도 가깝다. 

 

 

 

관련 기사

서울와이어 https://bit.ly/2MeZSue